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취득세 혜택 종료 앞두고 12월 아파트 거래량 급증
입력 2012.01.11 (13:32) 경제
취득세 추가 감면 혜택 종료를 앞두고 지난달 아파트 거래량이 큰 폭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해양부는 지난해 12월에 신고된 아파트 실거래 건수는 전국 기준 총 6만3천857건으로 전월대비 40.4%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이 2만444건, 지방 4만3천413건으로 전월에 비해 수도권은 30.2%, 지방은 45.8%가 각각 증가했습니다.

지난해 말까지 9억원 이하 1가구 1주택은 취득세를 취득가액의 1%, 9억원 초과 1주택자 또는 다주택자는 2%를 납부했지만, 올해부터는 각각 2%와 4%로 오르면서 서둘러 집을 구매하려는 사람이 몰린 것으로 분석됩니다.
  • 취득세 혜택 종료 앞두고 12월 아파트 거래량 급증
    • 입력 2012-01-11 13:32:47
    경제
취득세 추가 감면 혜택 종료를 앞두고 지난달 아파트 거래량이 큰 폭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해양부는 지난해 12월에 신고된 아파트 실거래 건수는 전국 기준 총 6만3천857건으로 전월대비 40.4%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이 2만444건, 지방 4만3천413건으로 전월에 비해 수도권은 30.2%, 지방은 45.8%가 각각 증가했습니다.

지난해 말까지 9억원 이하 1가구 1주택은 취득세를 취득가액의 1%, 9억원 초과 1주택자 또는 다주택자는 2%를 납부했지만, 올해부터는 각각 2%와 4%로 오르면서 서둘러 집을 구매하려는 사람이 몰린 것으로 분석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