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면제 음료수 먹이고 현금 빼앗은 40대 검거
입력 2012.01.11 (14:14) 사회
서울 금천경찰서는 편의점 직원에게 수면제가 든 음료수를 마시게 하고 돈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로 45살 장모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장씨는 지난 7일 새벽 2시쯤 서울 시흥동의 한 편의점에서, 사장의 친구인 것처럼 행동하며 종업원에게 수면제가 든 음료수를 마시게 하고 종업원이 정신을 잃자 현금 160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특히 장씨는 종업원이 의식을 잃은 3시간 동안 직접 물건을 팔아 돈을 챙기기도 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경찰은 장씨가 지병 때문에 처방받은 수면제를 범행에 사용했다고 밝혔습니다.
  • 수면제 음료수 먹이고 현금 빼앗은 40대 검거
    • 입력 2012-01-11 14:14:19
    사회
서울 금천경찰서는 편의점 직원에게 수면제가 든 음료수를 마시게 하고 돈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로 45살 장모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장씨는 지난 7일 새벽 2시쯤 서울 시흥동의 한 편의점에서, 사장의 친구인 것처럼 행동하며 종업원에게 수면제가 든 음료수를 마시게 하고 종업원이 정신을 잃자 현금 160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특히 장씨는 종업원이 의식을 잃은 3시간 동안 직접 물건을 팔아 돈을 챙기기도 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경찰은 장씨가 지병 때문에 처방받은 수면제를 범행에 사용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