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BS 윤수희·이병권 기자, 최병우 국제보도상
입력 2012.01.11 (16:23) 문화
중견 언론인들의 연구 친목 단체인 관훈클럽이 주최하는 제 23회 최병우 기자 기념 국제보도상 수상자로 KBS 윤수희,이병권 기자가 선정됐습니다.

윤수희.이병권 기자는 지난해 11월 방송된 KBS 취재파일 4321 '탈북실태보고-살아서 건너라' 편을 통해 압록강을 건넌 탈북자가 북한 지역에서 쏜 총에 맞아 숨지는 장면을 처음으로 촬영해 보도하면서 국내외에 큰 반향을 일으켰습니다.
  • KBS 윤수희·이병권 기자, 최병우 국제보도상
    • 입력 2012-01-11 16:23:06
    문화
중견 언론인들의 연구 친목 단체인 관훈클럽이 주최하는 제 23회 최병우 기자 기념 국제보도상 수상자로 KBS 윤수희,이병권 기자가 선정됐습니다.

윤수희.이병권 기자는 지난해 11월 방송된 KBS 취재파일 4321 '탈북실태보고-살아서 건너라' 편을 통해 압록강을 건넌 탈북자가 북한 지역에서 쏜 총에 맞아 숨지는 장면을 처음으로 촬영해 보도하면서 국내외에 큰 반향을 일으켰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