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산 명태·고등어에서 세슘 미량 검출
입력 2012.01.11 (19:53) 경제
농림수산검역검사본부는 일본산 냉동고등어와 냉장명태에서 방사성 물질 세슘이 미량 검출됐다고 밝혔습니다.

검역검사본부는 지난 4일과 9일 일본에서 수입된 냉동고등어 120톤과 72톤, 냉장명태 1톤 등 3건에서 방사성 물질 세슘이 각각 5.12베크렐, 5.32베크렐, 3.97베크렐이 검출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는 식품의 허용 기준치인 370베크렐의 1.07에서 1.44%에 해당해 인체에 해를 끼칠 정도가 아니라고 검역검사본부는 설명했습니다.

이들 품목은 지난해 3월 일본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 홋카이도현에서 포장된 것입니다.

일본 원전사고 이후 수입된 수산물에서 방사성 물질이 검출된 경우는 총 25건으로 모두 기준치 이하였습니다.
  • 일본산 명태·고등어에서 세슘 미량 검출
    • 입력 2012-01-11 19:53:48
    경제
농림수산검역검사본부는 일본산 냉동고등어와 냉장명태에서 방사성 물질 세슘이 미량 검출됐다고 밝혔습니다.

검역검사본부는 지난 4일과 9일 일본에서 수입된 냉동고등어 120톤과 72톤, 냉장명태 1톤 등 3건에서 방사성 물질 세슘이 각각 5.12베크렐, 5.32베크렐, 3.97베크렐이 검출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는 식품의 허용 기준치인 370베크렐의 1.07에서 1.44%에 해당해 인체에 해를 끼칠 정도가 아니라고 검역검사본부는 설명했습니다.

이들 품목은 지난해 3월 일본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 홋카이도현에서 포장된 것입니다.

일본 원전사고 이후 수입된 수산물에서 방사성 물질이 검출된 경우는 총 25건으로 모두 기준치 이하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