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대호, 사이판 전지훈련 위해 출국
입력 2012.01.11 (21:03) 연합뉴스
일본프로야구 오릭스 버펄로스에 입단한 '빅 가이' 이대호(30)가 11일 오후 김해공항을 통해 사이판 전지훈련을 떠났다.

이날 오후 9시 아시아나항공 OZ607편으로 출국한 이대호는 출발 전 "사이판에서 개인훈련을 한 뒤 롯데 자이언츠 스프링캠프에 합류할 예정"이라며 "몸무게 감량도 하는 등 열심히 몸을 만들어 오겠다"고 말했다.

애초 이대호는 '친정팀'인 롯데 자이언츠의 스프링캠프 시작일인 15일에 맞춰 1차 전지훈련지인 사이판으로 이동할 계획이었지만 일정을 앞당겨 출국했다.

통역을 담당하는 야구 선수 출신 정창용씨도 이대호와 함께 출국길에 올랐으며 정씨는 사이판에서 이대호에게 배팅볼을 던져주는 등 훈련 과정을 도울 것으로 전해졌다.

이대호는 26일 귀국한 뒤 29일께 일본으로 건너갈 계획이다.
  • 이대호, 사이판 전지훈련 위해 출국
    • 입력 2012-01-11 21:03:40
    연합뉴스
일본프로야구 오릭스 버펄로스에 입단한 '빅 가이' 이대호(30)가 11일 오후 김해공항을 통해 사이판 전지훈련을 떠났다.

이날 오후 9시 아시아나항공 OZ607편으로 출국한 이대호는 출발 전 "사이판에서 개인훈련을 한 뒤 롯데 자이언츠 스프링캠프에 합류할 예정"이라며 "몸무게 감량도 하는 등 열심히 몸을 만들어 오겠다"고 말했다.

애초 이대호는 '친정팀'인 롯데 자이언츠의 스프링캠프 시작일인 15일에 맞춰 1차 전지훈련지인 사이판으로 이동할 계획이었지만 일정을 앞당겨 출국했다.

통역을 담당하는 야구 선수 출신 정창용씨도 이대호와 함께 출국길에 올랐으며 정씨는 사이판에서 이대호에게 배팅볼을 던져주는 등 훈련 과정을 도울 것으로 전해졌다.

이대호는 26일 귀국한 뒤 29일께 일본으로 건너갈 계획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