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드리드 전설 “호날두, 야유 받아들여라”
입력 2012.01.13 (11:47) 연합뉴스
스페인 프로축구 레알 마드리드의 ’전설’로 통하는 알프레도 디 스테파노(사진 왼쪽)가 공격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사진 오른쪽)에게 팬들의 야유를 받아들여야 한다고 조언했다.



디 스테파노는 13일 스페인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팬들은 정당한 입장료를 내고 들어온 사람들이기 때문에 선수를 향해 야유할 권리가 있다"고 말했다.



호날두는 이번 시즌 17경기에서 21골을 넣으며 맹활약하고 있지만 지난 주말 그라나다와의 경기에서 5-1을 만드는 득점포를 터뜨리고도 별다른 세리머니를 하지 않았고 팬들의 반응 역시 시큰둥했다.



이를 두고 지난해 12월 FC바르셀로나와의 경기에서 1-3으로 패할 때 이렇다 할 활약을 펼치지 못한 것에 대한 비난 심리가 녹아들었다는 분석이 나왔다.



디 스테파노는 "관중이 선수에게 바라는 것은 최선을 다해 골을 넣으라는 것"이라며 "선수는 이에 대해 의문을 가져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팬들은 언제나 옳다"고 덧붙였다.



그는 "팬들이 선수에게 야유한다면 이것은 선수에게 어떤 영향을 주기 위한 행위로 봐야 한다"며 호날두가 팬들의 야유를 좋은 쪽으로 받아들여야 한다고 말했다.
  • 마드리드 전설 “호날두, 야유 받아들여라”
    • 입력 2012-01-13 11:47:35
    연합뉴스
스페인 프로축구 레알 마드리드의 ’전설’로 통하는 알프레도 디 스테파노(사진 왼쪽)가 공격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사진 오른쪽)에게 팬들의 야유를 받아들여야 한다고 조언했다.



디 스테파노는 13일 스페인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팬들은 정당한 입장료를 내고 들어온 사람들이기 때문에 선수를 향해 야유할 권리가 있다"고 말했다.



호날두는 이번 시즌 17경기에서 21골을 넣으며 맹활약하고 있지만 지난 주말 그라나다와의 경기에서 5-1을 만드는 득점포를 터뜨리고도 별다른 세리머니를 하지 않았고 팬들의 반응 역시 시큰둥했다.



이를 두고 지난해 12월 FC바르셀로나와의 경기에서 1-3으로 패할 때 이렇다 할 활약을 펼치지 못한 것에 대한 비난 심리가 녹아들었다는 분석이 나왔다.



디 스테파노는 "관중이 선수에게 바라는 것은 최선을 다해 골을 넣으라는 것"이라며 "선수는 이에 대해 의문을 가져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팬들은 언제나 옳다"고 덧붙였다.



그는 "팬들이 선수에게 야유한다면 이것은 선수에게 어떤 영향을 주기 위한 행위로 봐야 한다"며 호날두가 팬들의 야유를 좋은 쪽으로 받아들여야 한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