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축구협, 나이키와 1,200억원 후원 계약
입력 2012.01.13 (15:38) 연합뉴스
대한축구협회는 13일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인 나이키 코리아와 축구 국가대표팀 후원 계약을 새로 맺었다고 밝혔다.



이 계약에 따라 축구협회는 올해부터 2019년까지 8년간 현금 600억원(연간 75억원)과 물품 600억원(연간 75억원·소매가 기준)어치를 지원받는다.



2008~2011년의 기존 계약(현금 250억원·물품 240억원)과 비교하면 현금 지원액은 연간 12억5천만원 늘었다.



각급 국가대표팀 선수들은 2019년까지 나이키 로고를 새긴 유니폼을 입는다.



나이키는 1996년부터 24년 연속으로 축구협회의 공식후원사 자격을 얻었다.



이해두 축구협회 사업국장은 "그동안 나이키와 4년씩 계약했는데 장기계약을 하면서 후원액이 1천억원을 넘긴 것은 처음"이라고 말했다.


  • 축구협, 나이키와 1,200억원 후원 계약
    • 입력 2012-01-13 15:38:25
    연합뉴스
대한축구협회는 13일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인 나이키 코리아와 축구 국가대표팀 후원 계약을 새로 맺었다고 밝혔다.



이 계약에 따라 축구협회는 올해부터 2019년까지 8년간 현금 600억원(연간 75억원)과 물품 600억원(연간 75억원·소매가 기준)어치를 지원받는다.



2008~2011년의 기존 계약(현금 250억원·물품 240억원)과 비교하면 현금 지원액은 연간 12억5천만원 늘었다.



각급 국가대표팀 선수들은 2019년까지 나이키 로고를 새긴 유니폼을 입는다.



나이키는 1996년부터 24년 연속으로 축구협회의 공식후원사 자격을 얻었다.



이해두 축구협회 사업국장은 "그동안 나이키와 4년씩 계약했는데 장기계약을 하면서 후원액이 1천억원을 넘긴 것은 처음"이라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