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시민단체 “인터넷 선거운동 상시 허용 결정 환영”
입력 2012.01.13 (16:30) 사회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인터넷 선거운동 상시 허용 기준을 밝힌 데 대해 시민단체들은 대체로 환영의 뜻을 나타내면서도 제도적 보완이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참여연대 등 52개 단체로 이뤄진 유권자자유네트워크는 오늘 논평을 내고 온라인 공간에서 유권자의 정치적 표현의 자유가 한 단계 진전됐다고 평가했습니다.

보수 성향인 바른사회시민회의도 선거운동을 통해 유권자들이 권리 행사에 적극 나서는 부분은 긍정적이라고 평가했습니다.

다만, SNS에서 허위나 비방 정보가 유통되면 민주주의에 대한 심각한 위협인 만큼 이를 막을 수 있는 제도적 보완이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 시민단체 “인터넷 선거운동 상시 허용 결정 환영”
    • 입력 2012-01-13 16:30:52
    사회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인터넷 선거운동 상시 허용 기준을 밝힌 데 대해 시민단체들은 대체로 환영의 뜻을 나타내면서도 제도적 보완이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참여연대 등 52개 단체로 이뤄진 유권자자유네트워크는 오늘 논평을 내고 온라인 공간에서 유권자의 정치적 표현의 자유가 한 단계 진전됐다고 평가했습니다.

보수 성향인 바른사회시민회의도 선거운동을 통해 유권자들이 권리 행사에 적극 나서는 부분은 긍정적이라고 평가했습니다.

다만, SNS에서 허위나 비방 정보가 유통되면 민주주의에 대한 심각한 위협인 만큼 이를 막을 수 있는 제도적 보완이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