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해군, 호르무즈 해협서 이란과 2차례 마찰
입력 2012.01.14 (13:23) 국제
호르무즈 해협을 둘러싸고 미국과 이란의 갈등이 깊어지는 가운데 지난주 이란 해군 고속정과 미 군함 사이에 두 차례 마찰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미 국방부는 지난 6일 호르무즈 해협을 통과하던 미 해군의 수륙양용 수송선 뉴올리언스호에 무장한 이란 해군 쾌속정이 450여 미터 앞까지 빠르게 다가왔다며 당시 군 당국이 촬영한 동영상을 공개했습니다.

또 같은 날 쿠웨이트 연안의 미 해안경비대 쾌속정에도 AK-47 소총과 기관총을 갖춘 이란 선박이 다가왔다고 설명했습니다.

미 국방부는 한때 긴장감이 높아지기는 했지만 "적대적 의도는 보이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올해 호르무즈 해협을 통과한 미군 전함은 지금까지 모두 9척으로 다른 7척도 이란 선박과 이런 식으로 마주쳤는지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 美 해군, 호르무즈 해협서 이란과 2차례 마찰
    • 입력 2012-01-14 13:23:10
    국제
호르무즈 해협을 둘러싸고 미국과 이란의 갈등이 깊어지는 가운데 지난주 이란 해군 고속정과 미 군함 사이에 두 차례 마찰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미 국방부는 지난 6일 호르무즈 해협을 통과하던 미 해군의 수륙양용 수송선 뉴올리언스호에 무장한 이란 해군 쾌속정이 450여 미터 앞까지 빠르게 다가왔다며 당시 군 당국이 촬영한 동영상을 공개했습니다.

또 같은 날 쿠웨이트 연안의 미 해안경비대 쾌속정에도 AK-47 소총과 기관총을 갖춘 이란 선박이 다가왔다고 설명했습니다.

미 국방부는 한때 긴장감이 높아지기는 했지만 "적대적 의도는 보이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올해 호르무즈 해협을 통과한 미군 전함은 지금까지 모두 9척으로 다른 7척도 이란 선박과 이런 식으로 마주쳤는지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