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노다 “신용등급 하락 우려”
입력 2012.01.14 (17:59) 국제
노다 요시히코 일본 총리가 프랑스의 국가신용등급이 하락하자 일본이 현 등급을 유지할 수 있을지 우려했습니다.

노다 총리는 TV에서 "유럽 위기는 강 건너편에 난 불이 아니다. 심지어 프랑스의 등급도 떨어졌다. 현 재정 상태로 계속 간다면 일본도 관심을 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국제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푸어스(S&P)는 최고 등급인 AAA였던 프랑스를 포함해 유로존 9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하향했습니다.
  • 日 노다 “신용등급 하락 우려”
    • 입력 2012-01-14 17:59:42
    국제
노다 요시히코 일본 총리가 프랑스의 국가신용등급이 하락하자 일본이 현 등급을 유지할 수 있을지 우려했습니다.

노다 총리는 TV에서 "유럽 위기는 강 건너편에 난 불이 아니다. 심지어 프랑스의 등급도 떨어졌다. 현 재정 상태로 계속 간다면 일본도 관심을 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국제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푸어스(S&P)는 최고 등급인 AAA였던 프랑스를 포함해 유로존 9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하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