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진한 성적’ SK, 어제보다 나은 내일
입력 2012.01.16 (08:14) 운동화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SK 나이츠는 창단 이후 3년 만에 우승, 2년 뒤 준우승을 한 뒤에 변변치 못한 성적으로 많은 팬들에게 실망을 주고 있다.

매 시즌 시작할 때는 화려한 선수들을 보유하고 있어 우승 후보로 꼽히는 팀이지만 주전 선수들의 잦은 부상, 성적부진으로 인한 감독 교체 등으로 부진한 성적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하지만 2011-2012 김선형을 비롯한 어린 선수들의 맹활약으로 희망을 보이고 있는 SK 나이츠...

그들을 ‘스포츠 이야기 운동화’에서 만나본다.
  • ‘부진한 성적’ SK, 어제보다 나은 내일
    • 입력 2012-01-16 08:14:38
    운동화
SK 나이츠는 창단 이후 3년 만에 우승, 2년 뒤 준우승을 한 뒤에 변변치 못한 성적으로 많은 팬들에게 실망을 주고 있다.

매 시즌 시작할 때는 화려한 선수들을 보유하고 있어 우승 후보로 꼽히는 팀이지만 주전 선수들의 잦은 부상, 성적부진으로 인한 감독 교체 등으로 부진한 성적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하지만 2011-2012 김선형을 비롯한 어린 선수들의 맹활약으로 희망을 보이고 있는 SK 나이츠...

그들을 ‘스포츠 이야기 운동화’에서 만나본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