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은방 진열대 부숴 귀금속 들고 달아나
입력 2012.01.28 (18:40) 사회
어제 저녁 7시쯤 울산 신정동의 한 금은방에서 30대로 추정되는 남성 1명이 진열대 유리창을 둔기로 내리쳐 부수고 최소 천만 원 이상의 귀금속을 들고 달아났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 남성은 목걸이를 사는 것처럼 속이고 금은방에 들어왔다 여주인이 혼자 있는 틈을 노려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찰은 금은방의 폐쇄회로 TV에 찍힌 이 남성의 인상착의를 토대로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 금은방 진열대 부숴 귀금속 들고 달아나
    • 입력 2012-01-28 18:40:58
    사회
어제 저녁 7시쯤 울산 신정동의 한 금은방에서 30대로 추정되는 남성 1명이 진열대 유리창을 둔기로 내리쳐 부수고 최소 천만 원 이상의 귀금속을 들고 달아났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 남성은 목걸이를 사는 것처럼 속이고 금은방에 들어왔다 여주인이 혼자 있는 틈을 노려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찰은 금은방의 폐쇄회로 TV에 찍힌 이 남성의 인상착의를 토대로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