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건축허가 면적 전년 대비 15% 증가
입력 2012.01.29 (13:49) 경제
지난해 주거용 건물 신축이 늘면서 건축허가 면적이 2010년에 비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해양부 집계 결과, 지난해 건축허가 연면적은 모두 1억3천753만 제곱미터로 2010년에 비해 15.7%가 증가했습니다.
동수를 기준으로 하면 모두 23만8천6백96동으로 2010년보다 6.6%가 늘었습니다.

용도별로는 주거용 건물이 45.4% 늘어난 5천5백82만여 제곱미터로 전체 허가면적의 40.6%를 차지했고 이 중 아파트의 비율은 62.2%, 다가구주택과 단독주택은 각각 15.4%와 10.4%에 달했습니다.

특히 부산, 경남, 대전 등에서 아파트 분양이 활기를 띄면서 지방의 주거용 건물 인허가 면적이 2010년보다 88.9%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주거용 건물 외에 상업용 건물은 3천 208만 천 제곱미터, 공업용은 천 693만 8천 제곱미터가 인허가를 받았습니다.
  • 지난해 건축허가 면적 전년 대비 15% 증가
    • 입력 2012-01-29 13:49:38
    경제
지난해 주거용 건물 신축이 늘면서 건축허가 면적이 2010년에 비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해양부 집계 결과, 지난해 건축허가 연면적은 모두 1억3천753만 제곱미터로 2010년에 비해 15.7%가 증가했습니다.
동수를 기준으로 하면 모두 23만8천6백96동으로 2010년보다 6.6%가 늘었습니다.

용도별로는 주거용 건물이 45.4% 늘어난 5천5백82만여 제곱미터로 전체 허가면적의 40.6%를 차지했고 이 중 아파트의 비율은 62.2%, 다가구주택과 단독주택은 각각 15.4%와 10.4%에 달했습니다.

특히 부산, 경남, 대전 등에서 아파트 분양이 활기를 띄면서 지방의 주거용 건물 인허가 면적이 2010년보다 88.9%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주거용 건물 외에 상업용 건물은 3천 208만 천 제곱미터, 공업용은 천 693만 8천 제곱미터가 인허가를 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