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린, NBA 주간 MVP…타이완도 열광
입력 2012.02.14 (22:06) 수정 2012.02.14 (22:0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최근 미국 프로농구계의 최고 화제인 타이완계의 제레미 린이, NBA 동부지구 주간 MVP에 뽑히며 돌풍을 이어갔습니다.



정현숙 기자입니다.



<리포트>



돌풍의 제레미 린이, NBA 주간 MVP까지 휩쓸었습니다.



지난주 네 경기에서 평균 27.3점, 도움 8.3개를 기록하며 뉴욕 닉스의 5연승을 이끈 제레미 린.



훈련장에도 수많은 취재진이 찾을만큼 린에 대한 관심은 식을 줄 모릅니다.



NBA를 주름잡는 샛별을 배출한 타이완은 제레미 린의 일거수일투족에 집중하며 열광하고 있습니다.



아프리카 네이션스컵에서 정상에 오른 잠비아의 영웅들이 고국에 돌아왔습니다.



19년전 가봉 리브르빌에서 일어난 비행기 추락으로 국가대표선수들을 모두 잃었던 잠비아 국민들은,



바로 그곳에서 획득한 우승컵을 손에 들며 기뻐했습니다.



리그 7경기동안 승리를 챙기지 못하고 감독 교체라는 극약처방까지 내렸지만, 세비야는 레알 소시에다드에게 두 골을 허용하면서 13위까지 추락했습니다.



거친 백태클로 시작된 브라질 축구의 난투극.



결국 한명이 들것에 실려나가고 나서야 막을 내렸습니다.



KBS 뉴스 정현숙입니다.
  • 린, NBA 주간 MVP…타이완도 열광
    • 입력 2012-02-14 22:06:26
    • 수정2012-02-14 22:06:52
    뉴스 9
<앵커 멘트>



최근 미국 프로농구계의 최고 화제인 타이완계의 제레미 린이, NBA 동부지구 주간 MVP에 뽑히며 돌풍을 이어갔습니다.



정현숙 기자입니다.



<리포트>



돌풍의 제레미 린이, NBA 주간 MVP까지 휩쓸었습니다.



지난주 네 경기에서 평균 27.3점, 도움 8.3개를 기록하며 뉴욕 닉스의 5연승을 이끈 제레미 린.



훈련장에도 수많은 취재진이 찾을만큼 린에 대한 관심은 식을 줄 모릅니다.



NBA를 주름잡는 샛별을 배출한 타이완은 제레미 린의 일거수일투족에 집중하며 열광하고 있습니다.



아프리카 네이션스컵에서 정상에 오른 잠비아의 영웅들이 고국에 돌아왔습니다.



19년전 가봉 리브르빌에서 일어난 비행기 추락으로 국가대표선수들을 모두 잃었던 잠비아 국민들은,



바로 그곳에서 획득한 우승컵을 손에 들며 기뻐했습니다.



리그 7경기동안 승리를 챙기지 못하고 감독 교체라는 극약처방까지 내렸지만, 세비야는 레알 소시에다드에게 두 골을 허용하면서 13위까지 추락했습니다.



거친 백태클로 시작된 브라질 축구의 난투극.



결국 한명이 들것에 실려나가고 나서야 막을 내렸습니다.



KBS 뉴스 정현숙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