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필로폰 투약 40대 남성 모텔서 자해
입력 2012.02.24 (06:44) 수정 2012.02.24 (08:16) 사회
어젯밤 9시쯤 서울 홍제동의 한 모텔에서 41살 박 모씨가 피를 흘린 채 쓰러져있는 것을 모텔 주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경찰은 마약 전과가 있는 박 씨를 상대로 소변 검사를 한 결과, 필로폰 양성 반응이 나온 점을 토대로 박 씨가 필로폰을 투약한 뒤 자해를 시도한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박 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필로폰 투약 40대 남성 모텔서 자해
    • 입력 2012-02-24 06:44:04
    • 수정2012-02-24 08:16:14
    사회
어젯밤 9시쯤 서울 홍제동의 한 모텔에서 41살 박 모씨가 피를 흘린 채 쓰러져있는 것을 모텔 주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경찰은 마약 전과가 있는 박 씨를 상대로 소변 검사를 한 결과, 필로폰 양성 반응이 나온 점을 토대로 박 씨가 필로폰을 투약한 뒤 자해를 시도한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박 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