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버블세븐’ 3.3㎡당 아파트값 2천만 원선 붕괴
입력 2012.02.24 (11:07) 경제
2000년대 중반 수도권 집값 상승을 주도했던 이른바 '버블세븐' 지역의 3.3㎡당 아파트 매매가격이 2천만원 아래로 떨어졌습니다.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1번지는 서울 강남과 서초, 송파, 양천구, 경기도 분당과 평촌 신도시, 용인시 등 버블세븐 지역의 아파트 매매가격이 3.3㎡당 평균 천 995만원으로 조사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들 지역의 3.3㎡당 아파트 가격이 2천만원 아래로 내려간 것은 2009년 2월 이후 3년 만으로, 최근 경기침체와 보금자리주택 등의 영향으로 낙폭이 커지는 추세입니다.

서울에서는 강남구가 가장 큰 폭의 하락세를 보였고, 양천구가 뒤를 이었으며, 경기도에서는 분당의 하락폭이 컸습니다.
  • ‘버블세븐’ 3.3㎡당 아파트값 2천만 원선 붕괴
    • 입력 2012-02-24 11:07:34
    경제
2000년대 중반 수도권 집값 상승을 주도했던 이른바 '버블세븐' 지역의 3.3㎡당 아파트 매매가격이 2천만원 아래로 떨어졌습니다.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1번지는 서울 강남과 서초, 송파, 양천구, 경기도 분당과 평촌 신도시, 용인시 등 버블세븐 지역의 아파트 매매가격이 3.3㎡당 평균 천 995만원으로 조사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들 지역의 3.3㎡당 아파트 가격이 2천만원 아래로 내려간 것은 2009년 2월 이후 3년 만으로, 최근 경기침체와 보금자리주택 등의 영향으로 낙폭이 커지는 추세입니다.

서울에서는 강남구가 가장 큰 폭의 하락세를 보였고, 양천구가 뒤를 이었으며, 경기도에서는 분당의 하락폭이 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