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실종 치매 노인 찾아 병원으로 이송
입력 2012.02.24 (11:09) 수정 2012.02.24 (16:17) 사회
서울 구로 경찰서는 가족들이 한눈을 파는 사이 집을 나갔다 실종된 치매 노인을 신고 2시간 만에 발견해 병원으로 옮겼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어제 오전 서울 고척동의 한 아파트에서 치매를 앓고 있는 83살 전 모씨가 실종됐다는 가족들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2시간 동안 수색한 끝에, 지하실에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는 전씨를 발견했다고 설명했습니다.
  • 경찰, 실종 치매 노인 찾아 병원으로 이송
    • 입력 2012-02-24 11:09:38
    • 수정2012-02-24 16:17:20
    사회
서울 구로 경찰서는 가족들이 한눈을 파는 사이 집을 나갔다 실종된 치매 노인을 신고 2시간 만에 발견해 병원으로 옮겼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어제 오전 서울 고척동의 한 아파트에서 치매를 앓고 있는 83살 전 모씨가 실종됐다는 가족들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2시간 동안 수색한 끝에, 지하실에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는 전씨를 발견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