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기업 국제담합으로 15년간 2조 4천억 벌금 물어
입력 2012.02.28 (06:28) 수정 2012.02.28 (15:25) 경제
국내 대기업들이 최근 15년 동안 국제 담합으로 경쟁국에서 모두 2조4천억 원 규모의 벌금을 부과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우리나라 8개 대기업이 지난 1996년부터 지난해까지 미국에서 총 6건의 담합으로 12억7천167만 달러, 우리 돈으로 1조7천3백 억원의 벌금을 물었다고 밝혔습니다.

또 유럽연합에서는 4건에 총 6천525억 원, 캐나다와 일본에서는 각 1건씩 203억 원의 벌금을 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업체별로는 LG디스플레이가 LCD 가격 밀약으로 미국에서 4억 달러와 EU에서 2억 유로, 일본에서 1억5천만 엔 등 가장 많은 벌금을 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정위는 국제 담합에 연루되면 엄청난 과징금 외에도 손해배상 소송과 기업 이미지와 국격 훼손 등의 피해가 생기는 만큼 기업들이 자체 예방시스템을 갖추도록 담합 예방 활동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 대기업 국제담합으로 15년간 2조 4천억 벌금 물어
    • 입력 2012-02-28 06:28:21
    • 수정2012-02-28 15:25:18
    경제
국내 대기업들이 최근 15년 동안 국제 담합으로 경쟁국에서 모두 2조4천억 원 규모의 벌금을 부과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우리나라 8개 대기업이 지난 1996년부터 지난해까지 미국에서 총 6건의 담합으로 12억7천167만 달러, 우리 돈으로 1조7천3백 억원의 벌금을 물었다고 밝혔습니다.

또 유럽연합에서는 4건에 총 6천525억 원, 캐나다와 일본에서는 각 1건씩 203억 원의 벌금을 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업체별로는 LG디스플레이가 LCD 가격 밀약으로 미국에서 4억 달러와 EU에서 2억 유로, 일본에서 1억5천만 엔 등 가장 많은 벌금을 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정위는 국제 담합에 연루되면 엄청난 과징금 외에도 손해배상 소송과 기업 이미지와 국격 훼손 등의 피해가 생기는 만큼 기업들이 자체 예방시스템을 갖추도록 담합 예방 활동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