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통합, 광주 동구 선거인단 모집 중단
입력 2012.02.28 (07:03) 수정 2012.02.28 (15:0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민주통합당은 광주 동구 지역구에서 모바일 국민경선 선거인단 모집책이 투신한 사태에 대해 수습책을 고심중입니다.

공천 결과를 놓고 재심청구가 잇따르는 등 내홍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홍희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민주통합당은 선거인단 모집책의 자살 사건이 일어난 광주 동구 지역구의 공천 심사를 중단하고 진상조사단을 보냈습니다.

한명숙 민주통합당 대표는 국민께 심려를 끼쳐 송구하다며 사과했습니다.

<녹취>한명숙(민주통합당 대표) : "불법행위가 적발될 경우에는 경선을 중단하고 후보 자격 박탈 등 당이 취할 수 있는 가장 강력한 제재를 가하겠습니다."

당 일각에서는 호남 지역 선거가 극도로 과열돼 있었다는 지적과 함께 모바일 투표에 대한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는 목소리도 나왔습니다.

<녹취>박지원(민주통합당 최고위원) : "예측됐음에도 불구하고 당에서 이러한 것을 예방하지 못한 것은 민주당로서 큰 책임이 있다."

박주선 민주통합당 의원은 비극적인 상황 발생에 안타깝지만 선거인단 등록과 관련해 어떠한 요청을 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공천 결과에 대한 반발도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수도권 공천신청자 등 200여 명은 공정한 공천심사를 요구하며 항의 집회를 열었습니다.

서울과 대전 등 40여 곳에서는 공천심사 결과에 불복해 재심을 요구했습니다.

민주통합당은 내일 수도권 일부지역의 공천 심사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이에따라, 오늘은 면접 일정을 잡지 않고 심도깊은 종합심사에 들어갑니다.

KBS 뉴스 홍희정입니다.
  • 민주통합, 광주 동구 선거인단 모집 중단
    • 입력 2012-02-28 07:03:12
    • 수정2012-02-28 15:08:17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민주통합당은 광주 동구 지역구에서 모바일 국민경선 선거인단 모집책이 투신한 사태에 대해 수습책을 고심중입니다.

공천 결과를 놓고 재심청구가 잇따르는 등 내홍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홍희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민주통합당은 선거인단 모집책의 자살 사건이 일어난 광주 동구 지역구의 공천 심사를 중단하고 진상조사단을 보냈습니다.

한명숙 민주통합당 대표는 국민께 심려를 끼쳐 송구하다며 사과했습니다.

<녹취>한명숙(민주통합당 대표) : "불법행위가 적발될 경우에는 경선을 중단하고 후보 자격 박탈 등 당이 취할 수 있는 가장 강력한 제재를 가하겠습니다."

당 일각에서는 호남 지역 선거가 극도로 과열돼 있었다는 지적과 함께 모바일 투표에 대한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는 목소리도 나왔습니다.

<녹취>박지원(민주통합당 최고위원) : "예측됐음에도 불구하고 당에서 이러한 것을 예방하지 못한 것은 민주당로서 큰 책임이 있다."

박주선 민주통합당 의원은 비극적인 상황 발생에 안타깝지만 선거인단 등록과 관련해 어떠한 요청을 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공천 결과에 대한 반발도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수도권 공천신청자 등 200여 명은 공정한 공천심사를 요구하며 항의 집회를 열었습니다.

서울과 대전 등 40여 곳에서는 공천심사 결과에 불복해 재심을 요구했습니다.

민주통합당은 내일 수도권 일부지역의 공천 심사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이에따라, 오늘은 면접 일정을 잡지 않고 심도깊은 종합심사에 들어갑니다.

KBS 뉴스 홍희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