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왕리쥔, 전인대 불참 통보”
입력 2012.02.28 (11:35) 국제
미국 영사관 망명시도로 파문을 일으킨 왕리쥔 중국 충칭 부시장이 다음달 5일 개막하는 전국인민대표대회에 참석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밝혔다고 홍콩 명보가 오늘 보도했습니다.

홍콩에 본부를 둔 중국인권민주주의정보센터는 소식통을 인용해 왕 부시장이 지난주 부시장 자격으로 충칭시 인사대표공작위원회에 서면으로 휴가원을 내고 전인대 불참 의사를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이 소식통은 충칭시 인민대회 상무위원회도 이런 사실을 부인하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왕 부시장은 지난 7일 청두 소재 미 영사관에서 나온 뒤 베이징에서 당국의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中 왕리쥔, 전인대 불참 통보”
    • 입력 2012-02-28 11:35:19
    국제
미국 영사관 망명시도로 파문을 일으킨 왕리쥔 중국 충칭 부시장이 다음달 5일 개막하는 전국인민대표대회에 참석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밝혔다고 홍콩 명보가 오늘 보도했습니다.

홍콩에 본부를 둔 중국인권민주주의정보센터는 소식통을 인용해 왕 부시장이 지난주 부시장 자격으로 충칭시 인사대표공작위원회에 서면으로 휴가원을 내고 전인대 불참 의사를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이 소식통은 충칭시 인민대회 상무위원회도 이런 사실을 부인하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왕 부시장은 지난 7일 청두 소재 미 영사관에서 나온 뒤 베이징에서 당국의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