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에베레스트 21번 오른 셰르파 기네스상 수상
입력 2012.02.28 (12:10) 국제
세계 최고봉인 에베레스트 산을 21번 오른 네팔의 전설적인 산악인 52살 아파 셰르파가 기네스 세계 기록상을 수상했습니다.

12살 때부터 짐꾼으로 에베레스트 산을 오르기 시작한 셰르파는 지난 11일 21번 째 등정에 성공해 자신이 세운 세계 최고 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기네스북 관계자는 "셰르파는 인간의 한계를 보여줬다"며 셰르파를 '세계의 영웅'이라고 극찬했습니다.

셰르파는 앞으로 동료들과 함께 네팔 동쪽에서 서쪽까지 천 7백여 킬로미터에 이르는 '대 히말라야 트레일'을 완주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 에베레스트 21번 오른 셰르파 기네스상 수상
    • 입력 2012-02-28 12:10:27
    국제
세계 최고봉인 에베레스트 산을 21번 오른 네팔의 전설적인 산악인 52살 아파 셰르파가 기네스 세계 기록상을 수상했습니다.

12살 때부터 짐꾼으로 에베레스트 산을 오르기 시작한 셰르파는 지난 11일 21번 째 등정에 성공해 자신이 세운 세계 최고 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기네스북 관계자는 "셰르파는 인간의 한계를 보여줬다"며 셰르파를 '세계의 영웅'이라고 극찬했습니다.

셰르파는 앞으로 동료들과 함께 네팔 동쪽에서 서쪽까지 천 7백여 킬로미터에 이르는 '대 히말라야 트레일'을 완주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