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밀렵감시단 신분증 위조·거래한 6명 검거
입력 2012.02.28 (14:27) 사회
전남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밀렵감시단 신분증을 위조해 거래하고 무허가 총으로 밀렵한 혐의 등으로 51살 임모 씨를 구속하고 49살 김모 씨 등 5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임 씨는 최근 3년 동안 밀렵감시단 신분증 31장을 위조해 1장 당 15만 원에 팔고, 단속 무마를 조건으로 밀렵꾼들에게 금품을 갈취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김 씨 등은 위조한 밀렵감시단 신분증을 사 감시단원을 사칭하며 동물 마취용 총으로 너구리를 밀렵한 혐읩니다.
  • 밀렵감시단 신분증 위조·거래한 6명 검거
    • 입력 2012-02-28 14:27:35
    사회
전남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밀렵감시단 신분증을 위조해 거래하고 무허가 총으로 밀렵한 혐의 등으로 51살 임모 씨를 구속하고 49살 김모 씨 등 5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임 씨는 최근 3년 동안 밀렵감시단 신분증 31장을 위조해 1장 당 15만 원에 팔고, 단속 무마를 조건으로 밀렵꾼들에게 금품을 갈취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김 씨 등은 위조한 밀렵감시단 신분증을 사 감시단원을 사칭하며 동물 마취용 총으로 너구리를 밀렵한 혐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