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프간서 탈레반 대원 등 14명 사망”
입력 2012.02.28 (19:58) 국제
아프가니스탄 남부에서 탈레반 대원을 포함해 14명이 숨졌습니다.

아프간 헬만드주에서는 어제 탈레반 대원 7명이 폭탄을 설치하다 터지는 바람에 숨졌으며, 또 다른 폭탄 제조 장소로 알려진 곳에서 폭탄이 터져 여성을 포함한 7명이 숨졌습니다.

헬만드주에선 아프간 정부군과 북대서양조약기구군의 지속적인 탈레반 소탕작전에도 최근 2년 간 탈레반측 공격이 증가해왔습니다.

한편 아프간에서는 현지주둔 미군이 코란을 소각한 사실이 지난 주 알려지며 항의시위가 잇따르고 있고 이 과정에서 미군 병사를 포함해 약 30명이 숨지고 수백 명이 다쳤습니다.
  • “아프간서 탈레반 대원 등 14명 사망”
    • 입력 2012-02-28 19:58:07
    국제
아프가니스탄 남부에서 탈레반 대원을 포함해 14명이 숨졌습니다.

아프간 헬만드주에서는 어제 탈레반 대원 7명이 폭탄을 설치하다 터지는 바람에 숨졌으며, 또 다른 폭탄 제조 장소로 알려진 곳에서 폭탄이 터져 여성을 포함한 7명이 숨졌습니다.

헬만드주에선 아프간 정부군과 북대서양조약기구군의 지속적인 탈레반 소탕작전에도 최근 2년 간 탈레반측 공격이 증가해왔습니다.

한편 아프간에서는 현지주둔 미군이 코란을 소각한 사실이 지난 주 알려지며 항의시위가 잇따르고 있고 이 과정에서 미군 병사를 포함해 약 30명이 숨지고 수백 명이 다쳤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