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대건설, GS칼텍스 꺾고 3위
입력 2012.02.28 (22:23) 배구
NH 농협 프로배구에서 여자부 현대건설이 GS칼텍스를 꺾고 3위로 도약했습니다.

현대건설은 오늘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경기에서 황연주의 활약을 앞세워 GS칼텍스를 3대 1로 이겼습니다.

승점 39점을 기록한 현대건설은 기업은행을 2점차로 제치고 3위로 올라섰습니다.

2위 도로공사부터 5위 흥국생명까지 승점차가 단 3점에 불과해 3위까지 진출하는 여자부 포스트시즌 진출 경쟁은 더욱 치열해졌습니다.

남자부에서는 드림식스가 KEPCO를 3대 1로 물리쳤습니다.

KEPCO의 안젤코는 2세트에 21점을 올려 역대 한 세트 최다 공격 득점 기록을 세웠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습니다.
  • 현대건설, GS칼텍스 꺾고 3위
    • 입력 2012-02-28 22:23:51
    배구
NH 농협 프로배구에서 여자부 현대건설이 GS칼텍스를 꺾고 3위로 도약했습니다.

현대건설은 오늘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경기에서 황연주의 활약을 앞세워 GS칼텍스를 3대 1로 이겼습니다.

승점 39점을 기록한 현대건설은 기업은행을 2점차로 제치고 3위로 올라섰습니다.

2위 도로공사부터 5위 흥국생명까지 승점차가 단 3점에 불과해 3위까지 진출하는 여자부 포스트시즌 진출 경쟁은 더욱 치열해졌습니다.

남자부에서는 드림식스가 KEPCO를 3대 1로 물리쳤습니다.

KEPCO의 안젤코는 2세트에 21점을 올려 역대 한 세트 최다 공격 득점 기록을 세웠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