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암 투병’ 룰라, 폐렴 증세로 입원
입력 2012.03.05 (08:05) 수정 2012.03.05 (18:54) 국제
브라질의 룰라 전 대통령이 폐렴 증세로 입원했습니다.

의료진은 룰라 전 대통령이 가벼운 폐렴 증세를 보이고 있으며 수일간 입원한 상태에서 치료를 받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룰라 전 대통령은 지난해 후두암 판정을 받고 치료를 받아 왔는데, 체중이 12㎏가량 감소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집권 노동자당은 룰라 전 대통령의 병세가 악화 될 경우 올 지방선거 전략에 차질을 빚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암 투병’ 룰라, 폐렴 증세로 입원
    • 입력 2012-03-05 08:05:03
    • 수정2012-03-05 18:54:52
    국제
브라질의 룰라 전 대통령이 폐렴 증세로 입원했습니다.

의료진은 룰라 전 대통령이 가벼운 폐렴 증세를 보이고 있으며 수일간 입원한 상태에서 치료를 받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룰라 전 대통령은 지난해 후두암 판정을 받고 치료를 받아 왔는데, 체중이 12㎏가량 감소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집권 노동자당은 룰라 전 대통령의 병세가 악화 될 경우 올 지방선거 전략에 차질을 빚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