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럽 증시 경기둔화 우려로 하락
입력 2012.03.06 (06:12) 국제
유럽 주요 국가의 증시가 중국과 유로존의 경기둔화 우려로 하락했습니다.

영국 런던증시의 FTSE 100 지수는 0.61% 내린 5,874.82로 마감했고 독일 프랑크푸르트증시의 DAX 30 지수도 0.79% 내린 6,866.46로 장을 마쳤습니다.

프랑스 파리증시의 CAC 40 지수는 0.39% 내린 3,487.54로 마감됐습니다.

유럽 주요 증시가 이처럼 약세를 보인 것은 중국이 올해 경제성장률 목표치를 지난해보다 0.5%포인트 낮춰 잡은 7.5%로 제시한 것에 대한 실망감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됩니다.

또 유로존의 지난달 생산이 둔화됐다는 통계가 나오면서 경기 둔화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투자심리가 위축된 것으로 보입니다.
  • 유럽 증시 경기둔화 우려로 하락
    • 입력 2012-03-06 06:12:27
    국제
유럽 주요 국가의 증시가 중국과 유로존의 경기둔화 우려로 하락했습니다.

영국 런던증시의 FTSE 100 지수는 0.61% 내린 5,874.82로 마감했고 독일 프랑크푸르트증시의 DAX 30 지수도 0.79% 내린 6,866.46로 장을 마쳤습니다.

프랑스 파리증시의 CAC 40 지수는 0.39% 내린 3,487.54로 마감됐습니다.

유럽 주요 증시가 이처럼 약세를 보인 것은 중국이 올해 경제성장률 목표치를 지난해보다 0.5%포인트 낮춰 잡은 7.5%로 제시한 것에 대한 실망감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됩니다.

또 유로존의 지난달 생산이 둔화됐다는 통계가 나오면서 경기 둔화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투자심리가 위축된 것으로 보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