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리그 최다골’ 이동국 2012 첫 MVP
입력 2012.03.06 (08:08) 수정 2012.03.06 (10:10) 연합뉴스
 K리그 개인 통산 최다 골 기록을 새로 쓴 ’라이언킹’ 이동국이 현대오일뱅크 K리그 2012 1라운드 경기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로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지난 3일 성남과의 개막전 홈경기에서 두 골을 터뜨려 역대 K리그 개인 최다 골 기록을 갈아치운 이동국을 1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이동국은 성남전에서 뽑아낸 두 골로 1998년 포항에 입단한 뒤 모두 117골을 쌓아 기존 K리그 개인 최다 득점 기록(116골·우성용)을 경신하고 전북의 3-2 승리를 이끌었다.



포지션별로 가장 좋은 활약을 펼친 선수를 뽑는 ‘위클리 베스트 11’ 공격수 부문에는 이동국과 함께 브라질 출신 까이끼(경남)가 이름을 올렸다.



브라질 1부리그 바스코다가마 출신으로 올해 경남에 임대된 까이끼는 K리그 데뷔전에서 대전을 상대로 1골 2도움을 올리며 팀의 3-0 승리를 이끌었다.



미드필더로는 에벨톤C(수원), 이용래(수원), 에닝요(전북), 주앙파울로(광주)가 선정됐다.



수비수 부문에는 아디(서울), 강민수(울산), 홍정호(제주), 강용(대구)이 뽑혔고 골키퍼 자리는 김병지(경남)가 채웠다.



이밖에 전북과 성남의 개막전이 베스트 매치로, 경남은 베스트 팀으로 각각 선정됐다.



▷ 2012 K리그 1라운드 위클리 베스트11



FW : 이동국(전북)-까이끼(경남)

MF : 에벨톤C(수원)-이용래(수원)-에닝요(전북)-주앙파울로(광주)

DF : 아디(서울)-강민수(울산)-홍정호(제주)-강용(대구)

GK : 김병지(경남)
  • ‘K리그 최다골’ 이동국 2012 첫 MVP
    • 입력 2012-03-06 08:08:00
    • 수정2012-03-06 10:10:49
    연합뉴스
 K리그 개인 통산 최다 골 기록을 새로 쓴 ’라이언킹’ 이동국이 현대오일뱅크 K리그 2012 1라운드 경기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로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지난 3일 성남과의 개막전 홈경기에서 두 골을 터뜨려 역대 K리그 개인 최다 골 기록을 갈아치운 이동국을 1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이동국은 성남전에서 뽑아낸 두 골로 1998년 포항에 입단한 뒤 모두 117골을 쌓아 기존 K리그 개인 최다 득점 기록(116골·우성용)을 경신하고 전북의 3-2 승리를 이끌었다.



포지션별로 가장 좋은 활약을 펼친 선수를 뽑는 ‘위클리 베스트 11’ 공격수 부문에는 이동국과 함께 브라질 출신 까이끼(경남)가 이름을 올렸다.



브라질 1부리그 바스코다가마 출신으로 올해 경남에 임대된 까이끼는 K리그 데뷔전에서 대전을 상대로 1골 2도움을 올리며 팀의 3-0 승리를 이끌었다.



미드필더로는 에벨톤C(수원), 이용래(수원), 에닝요(전북), 주앙파울로(광주)가 선정됐다.



수비수 부문에는 아디(서울), 강민수(울산), 홍정호(제주), 강용(대구)이 뽑혔고 골키퍼 자리는 김병지(경남)가 채웠다.



이밖에 전북과 성남의 개막전이 베스트 매치로, 경남은 베스트 팀으로 각각 선정됐다.



▷ 2012 K리그 1라운드 위클리 베스트11



FW : 이동국(전북)-까이끼(경남)

MF : 에벨톤C(수원)-이용래(수원)-에닝요(전북)-주앙파울로(광주)

DF : 아디(서울)-강민수(울산)-홍정호(제주)-강용(대구)

GK : 김병지(경남)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