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 ‘포천·연천 폐사’ 가축 보상
입력 2012.03.06 (15:57) 사회
경기도 북부청은 6억 6천여만 원을 확보해 포천과 연천 지역에서 집단 폐사한 소와 염소에 대해 폐사 사태가 끝나는 대로 1마리에 최대 200만 원까지 보상하기로 했습니다.

구제역 등 법정전염병이 아닌 질병으로 폐사한 가축에 대한 보상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경기도 포천과 연천 지역에서는 지난해 9월부터 한우와 젖소, 염소가 갑자기 주저앉아 일어서지 못하면서 모두 3백여 마리가 폐사했습니다.
  • 경기도, ‘포천·연천 폐사’ 가축 보상
    • 입력 2012-03-06 15:57:28
    사회
경기도 북부청은 6억 6천여만 원을 확보해 포천과 연천 지역에서 집단 폐사한 소와 염소에 대해 폐사 사태가 끝나는 대로 1마리에 최대 200만 원까지 보상하기로 했습니다.

구제역 등 법정전염병이 아닌 질병으로 폐사한 가축에 대한 보상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경기도 포천과 연천 지역에서는 지난해 9월부터 한우와 젖소, 염소가 갑자기 주저앉아 일어서지 못하면서 모두 3백여 마리가 폐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