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공화 롬니, 오하이오주 경선 접전”
입력 2012.03.07 (10:04) 수정 2012.03.07 (15:38) 국제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선출을 위한 오하이오주 예비선거에서 밋 롬니 전 매사추세츠 주지사와 릭 샌토럼 전 상원의원이 접전을 펼칠 것으로 예상됐습니다.

CNN이 투표 종료 직후 발표한 출구조사 결과에 따르면 롬니 전 주지사는 40%의 득표율로 릭 샌토럼 전 의원을 근소한 차이로 눌렀습니다.

CNN도 두 후보가 접전을 벌이는 것으로 조사됐다며 1위 예측 보도를 하지 않았습니다.
  • “美 공화 롬니, 오하이오주 경선 접전”
    • 입력 2012-03-07 10:04:02
    • 수정2012-03-07 15:38:08
    국제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선출을 위한 오하이오주 예비선거에서 밋 롬니 전 매사추세츠 주지사와 릭 샌토럼 전 상원의원이 접전을 펼칠 것으로 예상됐습니다.

CNN이 투표 종료 직후 발표한 출구조사 결과에 따르면 롬니 전 주지사는 40%의 득표율로 릭 샌토럼 전 의원을 근소한 차이로 눌렀습니다.

CNN도 두 후보가 접전을 벌이는 것으로 조사됐다며 1위 예측 보도를 하지 않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