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 길병원 화재…3명 연기 마셔
입력 2012.03.12 (13:55) 사회
오늘 아침 7시 10분쯤 인천시 남동구 길병원 본관 3층 수술실 공사 현장에서 불이 나 건축 폐기물을 태운 뒤 10분 만에 꺼졌습니다.

이 과정에서 불을 끄던 52살 김 모씨 등 병원 직원 3명이 연기를 마셔 치료를 받았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작업장 CCTV 등을 분석하고 있습니다.
  • 인천 길병원 화재…3명 연기 마셔
    • 입력 2012-03-12 13:55:26
    사회
오늘 아침 7시 10분쯤 인천시 남동구 길병원 본관 3층 수술실 공사 현장에서 불이 나 건축 폐기물을 태운 뒤 10분 만에 꺼졌습니다.

이 과정에서 불을 끄던 52살 김 모씨 등 병원 직원 3명이 연기를 마셔 치료를 받았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작업장 CCTV 등을 분석하고 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