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佛, 시리아 반군 무기 지원 요청 일축
입력 2012.03.15 (22:15) 국제
프랑스는 시리아 사태와 관련해 내전 가능성을 이유로 반정부 세력에 무기를 지원할 뜻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쥐페 프랑스 외무장관은 한 라디오 방송에 나와 "시리아 국민이 극심한 분열 모습을 보이고 있다" 면서 " 프랑스가 반정부 세력 일부 정파에 무기를 공급하면 기독교계와 시아파.수니파 이슬람계 사이에 재앙 수준의 내전이 일어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프랑스는 그동안 알 아사드 대통령에 저항하는 반정부 세력을 지지해 왔지만 무기 지원에 대해서는 신중한 입장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 佛, 시리아 반군 무기 지원 요청 일축
    • 입력 2012-03-15 22:15:49
    국제
프랑스는 시리아 사태와 관련해 내전 가능성을 이유로 반정부 세력에 무기를 지원할 뜻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쥐페 프랑스 외무장관은 한 라디오 방송에 나와 "시리아 국민이 극심한 분열 모습을 보이고 있다" 면서 " 프랑스가 반정부 세력 일부 정파에 무기를 공급하면 기독교계와 시아파.수니파 이슬람계 사이에 재앙 수준의 내전이 일어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프랑스는 그동안 알 아사드 대통령에 저항하는 반정부 세력을 지지해 왔지만 무기 지원에 대해서는 신중한 입장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