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원영동 대설주의보 해제…대관령 13cm 눈
입력 2012.03.19 (07:0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본격적으로 봄이 시작된다는 '춘분'이 내일이지만 강원 영동지역에는 봄을 시샘하는 폭설이 쏟아졌습니다.

강릉 연결합니다.

지금 눈 상황은 어떻습니까?

<리포트>

네, 봄이 다가온 듯 했지만 강원 영동지역은 10cm 이상 많은 눈이 내리면서 다시 한 겨울로 되돌아간 모습입니다.

어제 한 때 앞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쉴새없이 쏟아지던 눈은 밤이 되면서 대부분 그쳤습니다

강릉과 속초, 고성,양양,홍천 등 영동 산간과 영서 일부지역에 내려졌던 대설주의보도 어젯밤 모두 해제됐습니다.

지금까지 내린 눈의 양은 대관령이 (13)cm로 가장 많고 속초 (6.3),강릉 (6.2)cm 등 입니다.

많은 눈이 내리면서 어제 오후부터 월동장구를 갖춘 차량만 통행이 허용됐던 설악산 한계령 구간도 오늘 새벽부터 정상 소통되고 있습니다.

영동고속도로 대관령과 46번 국도 미시령 구간 등 다른 산간도로 역시 제설작업이 원활하게 이뤄져 차량운행에는 큰 지장이 없습니다.


하지만 기온이 영하로 내려간 곳이 많아 도로가 얼어 있는데다 안개까지 짙게 끼어있어 영동 산간 지역을 지나는 운전자들은 세심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지금까지 강릉에서 KBS뉴스 박상용입니다.
  • 강원영동 대설주의보 해제…대관령 13cm 눈
    • 입력 2012-03-19 07:08:09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본격적으로 봄이 시작된다는 '춘분'이 내일이지만 강원 영동지역에는 봄을 시샘하는 폭설이 쏟아졌습니다.

강릉 연결합니다.

지금 눈 상황은 어떻습니까?

<리포트>

네, 봄이 다가온 듯 했지만 강원 영동지역은 10cm 이상 많은 눈이 내리면서 다시 한 겨울로 되돌아간 모습입니다.

어제 한 때 앞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쉴새없이 쏟아지던 눈은 밤이 되면서 대부분 그쳤습니다

강릉과 속초, 고성,양양,홍천 등 영동 산간과 영서 일부지역에 내려졌던 대설주의보도 어젯밤 모두 해제됐습니다.

지금까지 내린 눈의 양은 대관령이 (13)cm로 가장 많고 속초 (6.3),강릉 (6.2)cm 등 입니다.

많은 눈이 내리면서 어제 오후부터 월동장구를 갖춘 차량만 통행이 허용됐던 설악산 한계령 구간도 오늘 새벽부터 정상 소통되고 있습니다.

영동고속도로 대관령과 46번 국도 미시령 구간 등 다른 산간도로 역시 제설작업이 원활하게 이뤄져 차량운행에는 큰 지장이 없습니다.


하지만 기온이 영하로 내려간 곳이 많아 도로가 얼어 있는데다 안개까지 짙게 끼어있어 영동 산간 지역을 지나는 운전자들은 세심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지금까지 강릉에서 KBS뉴스 박상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