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토레스 ‘25경기 만에 골 터졌어요’
입력 2012.03.19 (08:20) 포토뉴스
토레스 ‘25경기 만에 골 터졌어요’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페르난도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5경기 만에 골을 터뜨린 토레스는 이날 2골 2어시스트를 기록, 오랜 골 가뭄에서 탈출했으며 첼시는5대2로 크게 이겨 4강 진출에 성공했다.

얼마 만에 터진 골이야?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하울 메이렐레스와 포옹하며 기뻐하고 있다.
절친도 기뻐하는 토레스의 골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스터 시티와의 8강, 첼시의 토레스(오른쪽)가 골을 넣은 뒤 하울 메이렐레스와 포옹하며 기뻐하고 있다.
눈 꼭 감고 헤딩슛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스터 시티와의 8강, 첼시의 토레스가 골을 넣고 있다.
으랏차차 토레스 축하해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스터 시티와의 8강, 첼시의 토레스(왼쪽)가 팀의 세 번째 골을 넣은 뒤, 이바노비치와 포옹하며 기뻐하고 있다.
어디로 갈지 맞혀볼까?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스터 시티와의 8강, 첼시의 다니엘 스터리지(왼쪽)와 레스터 시티의 리처드 웰렌스가 볼다툼을 하고 있다.
너의 향기를 맡고 싶다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스터 시티와의 8강, 첼시의 토레스(왼쪽)와 레스터 시티의 웨스 모건이 볼다툼을 하고 있다.
토레스를 막아야 해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스터 시티와의 8강, 첼시의 토레스(오른쪽)가 드리블하는 가운데 레스터 시티의 리 페티어가 볼다툼을 하고 있다.
어디로 갈꺼야?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스터 시티와의 8강, 첼시의 플로랑 말루다(왼쪽)와 레스터 시티의 닐 당스가 볼다툼을 하고 있다.
패스할 곳이 없어요?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스터 시티와의 8강, 레스터 시티의 저메인 백포드(오른쪽)가 드리블하는 가운데 첼시의 존 오비 미켈이 따라붙고 있다.
머리 아픈 순간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스터 시티와의 8강, 첼시의 라이언 버트랜드(왼쪽)와 레스터 시티의 데이빗 누젠트가 볼다툼을 하고 있다.
전력질주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스터 시티와의 8강, 첼시의 살로몬 칼루(왼쪽)와 레스터 시티의 숀 세인트 레저가 볼다툼을 하고 있다.
  • 토레스 ‘25경기 만에 골 터졌어요’
    • 입력 2012-03-19 08:20:17
    포토뉴스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페르난도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5경기 만에 골을 터뜨린 토레스는 이날 2골 2어시스트를 기록, 오랜 골 가뭄에서 탈출했으며 첼시는5대2로 크게 이겨 4강 진출에 성공했다.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페르난도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5경기 만에 골을 터뜨린 토레스는 이날 2골 2어시스트를 기록, 오랜 골 가뭄에서 탈출했으며 첼시는5대2로 크게 이겨 4강 진출에 성공했다.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페르난도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5경기 만에 골을 터뜨린 토레스는 이날 2골 2어시스트를 기록, 오랜 골 가뭄에서 탈출했으며 첼시는5대2로 크게 이겨 4강 진출에 성공했다.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페르난도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5경기 만에 골을 터뜨린 토레스는 이날 2골 2어시스트를 기록, 오랜 골 가뭄에서 탈출했으며 첼시는5대2로 크게 이겨 4강 진출에 성공했다.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페르난도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5경기 만에 골을 터뜨린 토레스는 이날 2골 2어시스트를 기록, 오랜 골 가뭄에서 탈출했으며 첼시는5대2로 크게 이겨 4강 진출에 성공했다.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페르난도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5경기 만에 골을 터뜨린 토레스는 이날 2골 2어시스트를 기록, 오랜 골 가뭄에서 탈출했으며 첼시는5대2로 크게 이겨 4강 진출에 성공했다.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페르난도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5경기 만에 골을 터뜨린 토레스는 이날 2골 2어시스트를 기록, 오랜 골 가뭄에서 탈출했으며 첼시는5대2로 크게 이겨 4강 진출에 성공했다.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페르난도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5경기 만에 골을 터뜨린 토레스는 이날 2골 2어시스트를 기록, 오랜 골 가뭄에서 탈출했으며 첼시는5대2로 크게 이겨 4강 진출에 성공했다.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페르난도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5경기 만에 골을 터뜨린 토레스는 이날 2골 2어시스트를 기록, 오랜 골 가뭄에서 탈출했으며 첼시는5대2로 크게 이겨 4강 진출에 성공했다.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페르난도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5경기 만에 골을 터뜨린 토레스는 이날 2골 2어시스트를 기록, 오랜 골 가뭄에서 탈출했으며 첼시는5대2로 크게 이겨 4강 진출에 성공했다.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페르난도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5경기 만에 골을 터뜨린 토레스는 이날 2골 2어시스트를 기록, 오랜 골 가뭄에서 탈출했으며 첼시는5대2로 크게 이겨 4강 진출에 성공했다.

19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첼시FC홈 경기장인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1-2012 FA컵 레시티와의 8강, 첼시의 페르난도 토레스가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5경기 만에 골을 터뜨린 토레스는 이날 2골 2어시스트를 기록, 오랜 골 가뭄에서 탈출했으며 첼시는5대2로 크게 이겨 4강 진출에 성공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