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타이완, 수입 쇠고기 검역 강화
입력 2012.03.19 (10:31) 국제
타이완 정부는 성장 촉진제 락토파민이 잔류된 수입 쇠고기 유통을 막기 위해 수입 쇠고기에 대한 검역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타이완 식품약물관리국은 내일부터 미국과 캐나다, 호주, 파나마, 니카라과산 수입 쇠고기에 대해 선적분 도착시마다 검역을 실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타이완 정부의 이번 조치는 락토파민이 첨가된 사료를 먹인 미국산 쇠고기에 대한 수입을 재개하기로 방침을 세우면서 수입 쇠고기의 안전성에 대한 논란이 커지고있는 데 따른 것입니다.

타이완 정부는 올해 초 락토파민이 잔류된 수입쇠고기를 유통 과정에서 적발해 회수한 바 있습니다.
  • 타이완, 수입 쇠고기 검역 강화
    • 입력 2012-03-19 10:31:31
    국제
타이완 정부는 성장 촉진제 락토파민이 잔류된 수입 쇠고기 유통을 막기 위해 수입 쇠고기에 대한 검역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타이완 식품약물관리국은 내일부터 미국과 캐나다, 호주, 파나마, 니카라과산 수입 쇠고기에 대해 선적분 도착시마다 검역을 실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타이완 정부의 이번 조치는 락토파민이 첨가된 사료를 먹인 미국산 쇠고기에 대한 수입을 재개하기로 방침을 세우면서 수입 쇠고기의 안전성에 대한 논란이 커지고있는 데 따른 것입니다.

타이완 정부는 올해 초 락토파민이 잔류된 수입쇠고기를 유통 과정에서 적발해 회수한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