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통합 “대통령이 불법 사찰 열쇠”
입력 2012.03.30 (10:59) 수정 2012.03.30 (13:49) 정치
 한명숙 민주통합당 선대위원장은 민간인 불법 사찰 문제와 관련해  이명박 대통령이  자신의 증거 인멸 여부를 확실히 밝히고 연루 인사에 대해서는 지휘고하를 막론하고  철저하게 수사하도록 지시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 위원장은 오늘 강원도청 기자회견에서  민간인 불법사찰은 희대의 국기문란 사건으로 이 대통령의 이름이 거론되고 있어 검찰이 제대로 수사할 지 의문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한 위원장은 언론에 발표된 불법사찰 실상은 충격적이며 이런 불법 사찰 결과가  대통령에게 보고 됐을 것이라면서 결국 열쇠를 쥔 사람은  이명박 대통령이라고 말했습니다.

 

   같은 당 박영선  'MB새누리 심판 국민위원장'은 국회 선거대책회의에서,  대한민국 국민 2천 6백여 명에 대한  불법 사찰이 드러났다면서  "범국민적으로 대통령 하야를  논의해야 할 시점이 아닌가 싶다"고 말했습니다.
  • 민주통합 “대통령이 불법 사찰 열쇠”
    • 입력 2012-03-30 10:59:25
    • 수정2012-03-30 13:49:37
    정치
 한명숙 민주통합당 선대위원장은 민간인 불법 사찰 문제와 관련해  이명박 대통령이  자신의 증거 인멸 여부를 확실히 밝히고 연루 인사에 대해서는 지휘고하를 막론하고  철저하게 수사하도록 지시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 위원장은 오늘 강원도청 기자회견에서  민간인 불법사찰은 희대의 국기문란 사건으로 이 대통령의 이름이 거론되고 있어 검찰이 제대로 수사할 지 의문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한 위원장은 언론에 발표된 불법사찰 실상은 충격적이며 이런 불법 사찰 결과가  대통령에게 보고 됐을 것이라면서 결국 열쇠를 쥔 사람은  이명박 대통령이라고 말했습니다.

 

   같은 당 박영선  'MB새누리 심판 국민위원장'은 국회 선거대책회의에서,  대한민국 국민 2천 6백여 명에 대한  불법 사찰이 드러났다면서  "범국민적으로 대통령 하야를  논의해야 할 시점이 아닌가 싶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