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공식품, 기준치 넘는 보존료 함유 없어”
입력 2012.03.30 (14:57) 사회
가공식품의 보존료 함량이 하루 섭취 허용량보다 적게 들어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소시지 등 37개 품목에 대해 보존료 함량을 조사한 결과 하루 섭취 허용량의 최대 0.89%에 그쳐 안전한 수준이라고 밝혔습니다.

조사 결과 치즈와 어육가공품 그리고 건조저장육에서 보존료가 많이 검출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보존료 중에는 소르빈산류가 82%로 가장 많았고, 안식향산류가 6% 파라옥시안식향산류가 4% 순이었습니다.

하루 섭취 허용량은 일생 동안 매일 먹더라도 해롭지 않은 체중 1kg당 하루 섭취량을 말합니다.
  • “가공식품, 기준치 넘는 보존료 함유 없어”
    • 입력 2012-03-30 14:57:20
    사회
가공식품의 보존료 함량이 하루 섭취 허용량보다 적게 들어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소시지 등 37개 품목에 대해 보존료 함량을 조사한 결과 하루 섭취 허용량의 최대 0.89%에 그쳐 안전한 수준이라고 밝혔습니다.

조사 결과 치즈와 어육가공품 그리고 건조저장육에서 보존료가 많이 검출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보존료 중에는 소르빈산류가 82%로 가장 많았고, 안식향산류가 6% 파라옥시안식향산류가 4% 순이었습니다.

하루 섭취 허용량은 일생 동안 매일 먹더라도 해롭지 않은 체중 1kg당 하루 섭취량을 말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