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인당 국민소득 22,489달러…GDP 3.6% 성장
입력 2012.03.30 (16:25) 오늘의 경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국민소득 2만 달러 시대를 2년 연속 달성했습니다.

그러나 저축과 투자가 감소하는 등 국민들의 주머니 사정은 좋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박재용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1인당 국민소득이 2년 연속 2만 달러를 돌파했습니다.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1년 국민계정'을 보면 지난해 1인당 국민소득은 2만2천489달러, 우리 돈으로 2천492만 원을 기록했습니다.

이는 지난 2010년의 2만562달러보다 천927달러 늘어난 규몹니다.

1인당 국민소득은 지난 2007년 처음으로 2만 달러를 돌파했으나 세계적 금융위기 여파로 지난 2009년 만7천 달러 선까지 떨어졌다가 2010년에 다시 2만 달러대로 복귀했습니다.

또 지난해 실질 국내총생산, GDP 성장률은 투자와 소비 등이 부진했음에도 수출 증가세 덕에 3.6%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하지만 저축률과 투자율은 떨어졌습니다.

총 저축률은 31.7%로 전년보다 0.4% 포인트 하락했고 국내 총투자율도 29.4%로 0.2% 포인트 감소했습니다.

KBS 뉴스 박재용입니다.
  • 1인당 국민소득 22,489달러…GDP 3.6% 성장
    • 입력 2012-03-30 16:25:09
    오늘의 경제
<앵커 멘트>

국민소득 2만 달러 시대를 2년 연속 달성했습니다.

그러나 저축과 투자가 감소하는 등 국민들의 주머니 사정은 좋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박재용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1인당 국민소득이 2년 연속 2만 달러를 돌파했습니다.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1년 국민계정'을 보면 지난해 1인당 국민소득은 2만2천489달러, 우리 돈으로 2천492만 원을 기록했습니다.

이는 지난 2010년의 2만562달러보다 천927달러 늘어난 규몹니다.

1인당 국민소득은 지난 2007년 처음으로 2만 달러를 돌파했으나 세계적 금융위기 여파로 지난 2009년 만7천 달러 선까지 떨어졌다가 2010년에 다시 2만 달러대로 복귀했습니다.

또 지난해 실질 국내총생산, GDP 성장률은 투자와 소비 등이 부진했음에도 수출 증가세 덕에 3.6%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하지만 저축률과 투자율은 떨어졌습니다.

총 저축률은 31.7%로 전년보다 0.4% 포인트 하락했고 국내 총투자율도 29.4%로 0.2% 포인트 감소했습니다.

KBS 뉴스 박재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오늘의 경제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