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새누리 “책임자 엄중 처벌”…민주 “정권 퇴진”
입력 2012.03.30 (17:39) 수정 2012.03.30 (20:17) 정치
국무총리실의 민간인 사찰 의혹에 대해 여권은 불법 사찰을 근절하기 위한 책임자 엄벌을 촉구했고 야권은 정권 퇴진까지 요구하며 맹공을 퍼붓고 있습니다.

새누리당은 박근혜 선거대책위원장은 민간인 사찰은 반드시 근절돼야 할 중대한 문제라면서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철저하게 수사해 책임있는 사람은 엄벌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민주통합당 박영선 현 정부-새누리 심판국민위원장은 범국민적으로 대통령 하야를 논의해야 할 시점이라고 생각한다며 검찰 수사가 권재진 법무장관 등 고위층으로 향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통합진보당도 민간인 사찰은 정권 퇴진 사안이라며 대통령이 석고대죄하고 지금이라도 물러나는 것이 최선이라고 밝혔습니다.
  • 새누리 “책임자 엄중 처벌”…민주 “정권 퇴진”
    • 입력 2012-03-30 17:39:54
    • 수정2012-03-30 20:17:00
    정치
국무총리실의 민간인 사찰 의혹에 대해 여권은 불법 사찰을 근절하기 위한 책임자 엄벌을 촉구했고 야권은 정권 퇴진까지 요구하며 맹공을 퍼붓고 있습니다.

새누리당은 박근혜 선거대책위원장은 민간인 사찰은 반드시 근절돼야 할 중대한 문제라면서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철저하게 수사해 책임있는 사람은 엄벌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민주통합당 박영선 현 정부-새누리 심판국민위원장은 범국민적으로 대통령 하야를 논의해야 할 시점이라고 생각한다며 검찰 수사가 권재진 법무장관 등 고위층으로 향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통합진보당도 민간인 사찰은 정권 퇴진 사안이라며 대통령이 석고대죄하고 지금이라도 물러나는 것이 최선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