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복싱 여제’ 김주희, 7대 기구 통합 챔프
입력 2012.03.30 (22:25) 연합뉴스
'복싱 여제' 김주희(26·거인체육관)가 세계 여자프로복싱 7대 기구 통합 챔피언에 등극했다.

김주희는 30일 충남 중부대 체육관에서 열린 5대 기구 통합 지명 방어전 겸 국제복싱평의회(UBC)·챔피언오브디그니티협회(CODA) 라이트플라이급 챔피언 결정전에서 플로이나포 세커른구룬(22·태국)을 상대로 6라운드 1분5초 만에 TKO승을 거뒀다.

중부대 출신인 김주희는 이번 승리로 여자국제복싱협회(WIBA), 여자국제복싱연맹(WIBF), 세계복싱연합(GBU), 세계복싱연맹(WBF), 여자국제복싱평의회(WIBC) 타이틀에 이어 UBC와 CODA 챔피언 벨트를 새로 얻었다.

세계 여자 복싱계에서 한 선수가 같은 체급의 7대 기구 타이틀을 석권한 것은 김주희가 처음이다.

그는 챔피언 자리를 반납한 2004년 국제여자복싱협회(IFBA)와 2007년 세계복싱협회(WBA) 타이틀을 포함하면 9대 타이틀을 거머쥔 셈이다.

김주희는 이날 승리로 통산 전적 18전16승(6KO)1무1패를 기록했다.

김주희는 "오는 12월 마지막 남은 세계권투평의회(WBC) 챔피언 벨트까지 차지해 10대 기구 제패라는 그랜드슬램을 달성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지난 16일 중부대 교육학과에서 석사모를 쓴 김주희는 이 대학 교육행정 박사과정에 입학해 공부를 병행하고 있다.
  • ‘복싱 여제’ 김주희, 7대 기구 통합 챔프
    • 입력 2012-03-30 22:25:14
    연합뉴스
'복싱 여제' 김주희(26·거인체육관)가 세계 여자프로복싱 7대 기구 통합 챔피언에 등극했다.

김주희는 30일 충남 중부대 체육관에서 열린 5대 기구 통합 지명 방어전 겸 국제복싱평의회(UBC)·챔피언오브디그니티협회(CODA) 라이트플라이급 챔피언 결정전에서 플로이나포 세커른구룬(22·태국)을 상대로 6라운드 1분5초 만에 TKO승을 거뒀다.

중부대 출신인 김주희는 이번 승리로 여자국제복싱협회(WIBA), 여자국제복싱연맹(WIBF), 세계복싱연합(GBU), 세계복싱연맹(WBF), 여자국제복싱평의회(WIBC) 타이틀에 이어 UBC와 CODA 챔피언 벨트를 새로 얻었다.

세계 여자 복싱계에서 한 선수가 같은 체급의 7대 기구 타이틀을 석권한 것은 김주희가 처음이다.

그는 챔피언 자리를 반납한 2004년 국제여자복싱협회(IFBA)와 2007년 세계복싱협회(WBA) 타이틀을 포함하면 9대 타이틀을 거머쥔 셈이다.

김주희는 이날 승리로 통산 전적 18전16승(6KO)1무1패를 기록했다.

김주희는 "오는 12월 마지막 남은 세계권투평의회(WBC) 챔피언 벨트까지 차지해 10대 기구 제패라는 그랜드슬램을 달성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지난 16일 중부대 교육학과에서 석사모를 쓴 김주희는 이 대학 교육행정 박사과정에 입학해 공부를 병행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