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광명성 발사 제재시 ‘3차 핵실험’ 시사
입력 2012.04.04 (19:14) 정치
북한은 `광명성 3호 위성' 발사에 대응해 미국과 유엔 등이 제재를 가할 경우 3차 핵실험을 할 수 있음을 내비쳤습니다.

북한의 입장을 대변하는 조총련 기관지 `조선신보'는 오늘 기사에서 광명성 3호 발사를 시비질하는 미국의 언동은 시계바늘이 지난 2009년 4월 이후로 옮겨지도록 상황을 유도하는 것이나 같다며, 당시에 유엔 안보리 제재에 대한 자위적 조치로 두 번째 핵실험을 단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조선신보는 미국이 식량지원을 취소한다는 것은 2.29 합의의 핵심사항을 위반하는 것이라며 합의가 깨지면 핵실험과 장거리미사일 발사, 우라늄 농축활동을 임시중지하기로 한 공약도 취소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강성국가 건설의 시간표에 따라 위성발사 계획을 착실히 준비해 왔다며 일부 나라들이 자제를 촉구하고 있지만 자주권에 속하는 문제에서 이미 발표한 계획을 철회하는 일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 北, 광명성 발사 제재시 ‘3차 핵실험’ 시사
    • 입력 2012-04-04 19:14:58
    정치
북한은 `광명성 3호 위성' 발사에 대응해 미국과 유엔 등이 제재를 가할 경우 3차 핵실험을 할 수 있음을 내비쳤습니다.

북한의 입장을 대변하는 조총련 기관지 `조선신보'는 오늘 기사에서 광명성 3호 발사를 시비질하는 미국의 언동은 시계바늘이 지난 2009년 4월 이후로 옮겨지도록 상황을 유도하는 것이나 같다며, 당시에 유엔 안보리 제재에 대한 자위적 조치로 두 번째 핵실험을 단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조선신보는 미국이 식량지원을 취소한다는 것은 2.29 합의의 핵심사항을 위반하는 것이라며 합의가 깨지면 핵실험과 장거리미사일 발사, 우라늄 농축활동을 임시중지하기로 한 공약도 취소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강성국가 건설의 시간표에 따라 위성발사 계획을 착실히 준비해 왔다며 일부 나라들이 자제를 촉구하고 있지만 자주권에 속하는 문제에서 이미 발표한 계획을 철회하는 일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