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늘 어제보다 포근…내일 밤 전국 비
입력 2012.04.09 (13:09)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네, 한결 더 완연해진 봄기운을 만끽하기 좋은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한낮인 지금 전국의 낮기온이 크게 올랐는데요.

우선 현재 기온을 살펴보면 포근했던 어제보다도 1,2도가량이나 더 올라있습니다.

앞으로도 기온은 더 올라 어제보다 2,3도가량 높겠습니다.

서울의 최고 기온 21도 광주는 24도 대구는 25도까지 오르면서 대부분 지역 20도를 웃돌겠습니다.

이번 한 주는 포근한 봄날씨가 계속되겠습니다.

기온이 크게 떨어지지 않겠는데요.

다만, 내일 오전 제주와 서해안지방부터 비가 시작돼 밤엔 전국으로 확대되겠고, 이번 비는 총선이 있는 모레 오전까지 이어지겠습니다.

낮동안에는 대부분 비가 그칠 것으로 예상돼 투표하러 가시는데 큰 불편은 없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아침에 끼었던 안개는 대부분 걷히고 지금은 대부분 맑은 하늘을 되찾았습니다.

오후에 전국은 대체로 맑겠지만 동해안과 영남, 전남 일부지역에는 건조특보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불씨관리 잘하셔야겠습니다.

기상센터였습니다.
  • 오늘 어제보다 포근…내일 밤 전국 비
    • 입력 2012-04-09 13:09:09
    뉴스 12
네, 한결 더 완연해진 봄기운을 만끽하기 좋은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한낮인 지금 전국의 낮기온이 크게 올랐는데요.

우선 현재 기온을 살펴보면 포근했던 어제보다도 1,2도가량이나 더 올라있습니다.

앞으로도 기온은 더 올라 어제보다 2,3도가량 높겠습니다.

서울의 최고 기온 21도 광주는 24도 대구는 25도까지 오르면서 대부분 지역 20도를 웃돌겠습니다.

이번 한 주는 포근한 봄날씨가 계속되겠습니다.

기온이 크게 떨어지지 않겠는데요.

다만, 내일 오전 제주와 서해안지방부터 비가 시작돼 밤엔 전국으로 확대되겠고, 이번 비는 총선이 있는 모레 오전까지 이어지겠습니다.

낮동안에는 대부분 비가 그칠 것으로 예상돼 투표하러 가시는데 큰 불편은 없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아침에 끼었던 안개는 대부분 걷히고 지금은 대부분 맑은 하늘을 되찾았습니다.

오후에 전국은 대체로 맑겠지만 동해안과 영남, 전남 일부지역에는 건조특보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불씨관리 잘하셔야겠습니다.

기상센터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