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6·25 전쟁 납북 피해자 120명 추가 결정
입력 2012.04.10 (06:03) 수정 2012.04.10 (18:48) 정치
6.25 전쟁 납북피해 진상 규명위원회는 6.25 전쟁 납북피해자 120명을 추가로 발표했습니다.

이로써 지난 해 두 차례 정부가 발표한 270여 납북자를 합치면 모두 392명이 6.25 전쟁 납북자로 공식 인정됐습니다.

이번에 결정된 120명 가운데는 당시 서울지법 판사였던 장승두 씨와 경찰서장이었던 김추성 씨, 대한청년단원 이창의 씨 등이 포함됐습니다.

위원회는 내년 말까지 주소지 관할 시.군.구청과 재외공관을 통해 납북피해신고를 접수받고 있습니다.
  • 6·25 전쟁 납북 피해자 120명 추가 결정
    • 입력 2012-04-10 06:03:25
    • 수정2012-04-10 18:48:49
    정치
6.25 전쟁 납북피해 진상 규명위원회는 6.25 전쟁 납북피해자 120명을 추가로 발표했습니다.

이로써 지난 해 두 차례 정부가 발표한 270여 납북자를 합치면 모두 392명이 6.25 전쟁 납북자로 공식 인정됐습니다.

이번에 결정된 120명 가운데는 당시 서울지법 판사였던 장승두 씨와 경찰서장이었던 김추성 씨, 대한청년단원 이창의 씨 등이 포함됐습니다.

위원회는 내년 말까지 주소지 관할 시.군.구청과 재외공관을 통해 납북피해신고를 접수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