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삼성, 1분기 휴대 전화 판매 세계 1위”
입력 2012.04.12 (20:32) 국제
삼성전자가 올 1분기 전 세계 휴대 전화 판매량에서 처음으로 세계 1위를 차지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분석가들의 조사 결과 1분기 휴대전화 판매량 평균치는 삼성이 8천8백 만 대로, 기존 세계 1위인 노키아의 8천3백 만 대를 앞질렀다고 밝혔습니다.

블룸버그의 조사에서도 삼성의 1분기 휴대전화 출하량 중간치가 9천2백 만 대로 나타나 노키아를 추월할 것으로 예상됐습니다.

노키아는 지난 1998년부터 14년 동안 세계 시장에서 부동의 1위를 지켜왔습니다.
  • “삼성, 1분기 휴대 전화 판매 세계 1위”
    • 입력 2012-04-12 20:32:27
    국제
삼성전자가 올 1분기 전 세계 휴대 전화 판매량에서 처음으로 세계 1위를 차지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분석가들의 조사 결과 1분기 휴대전화 판매량 평균치는 삼성이 8천8백 만 대로, 기존 세계 1위인 노키아의 8천3백 만 대를 앞질렀다고 밝혔습니다.

블룸버그의 조사에서도 삼성의 1분기 휴대전화 출하량 중간치가 9천2백 만 대로 나타나 노키아를 추월할 것으로 예상됐습니다.

노키아는 지난 1998년부터 14년 동안 세계 시장에서 부동의 1위를 지켜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