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양동 아파트 단지 정전 8시간 만에 복구
입력 2012.04.15 (10:32) 사회
어젯밤 11시 40분쯤, 서울 가양동의 모 아파트 단지 9개 동 천5백여 세대가 정전됐다 8시간 만에 복구됐습니다.

아파트 단지 안의 자체 전기 설비 장치에서 전력 공급 케이블이 끊어져 난 정전사고로 천5백여 세대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습니다.

한국전력은 복구지원반을 투입해 전력 공급 케이블 보수 작업을 벌였으며 오늘 오전 7시 30분쯤 전력 공급을 재개했다고 밝혔습니다.
  • 가양동 아파트 단지 정전 8시간 만에 복구
    • 입력 2012-04-15 10:32:43
    사회
어젯밤 11시 40분쯤, 서울 가양동의 모 아파트 단지 9개 동 천5백여 세대가 정전됐다 8시간 만에 복구됐습니다.

아파트 단지 안의 자체 전기 설비 장치에서 전력 공급 케이블이 끊어져 난 정전사고로 천5백여 세대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습니다.

한국전력은 복구지원반을 투입해 전력 공급 케이블 보수 작업을 벌였으며 오늘 오전 7시 30분쯤 전력 공급을 재개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