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내 탈북자 북송, 여전히 진행 중”
입력 2012.04.19 (09:18) 수정 2012.04.19 (15:34) 정치
자유북한운동연합 박상학 대표는 일본 요미우리 신문이 어제 중국이 최근 탈북자 강제 북송을 중단하고 있다고 보도한데 대해 이는 사실과 다르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표는 "어제와 그제도 북한 양강도 혜산시와 중국 길림성 장백현 사이 다리를 통해 20명 정도가 북송됐다"며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박 대표는 이어 "중국 정부나 공안에서도 이런 방침을 공식 발표한 적이 없으며, 요미우리 신문사와 일본 NHK에도 정정보도를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 “중국내 탈북자 북송, 여전히 진행 중”
    • 입력 2012-04-19 09:18:53
    • 수정2012-04-19 15:34:05
    정치
자유북한운동연합 박상학 대표는 일본 요미우리 신문이 어제 중국이 최근 탈북자 강제 북송을 중단하고 있다고 보도한데 대해 이는 사실과 다르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표는 "어제와 그제도 북한 양강도 혜산시와 중국 길림성 장백현 사이 다리를 통해 20명 정도가 북송됐다"며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박 대표는 이어 "중국 정부나 공안에서도 이런 방침을 공식 발표한 적이 없으며, 요미우리 신문사와 일본 NHK에도 정정보도를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