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허구연, ‘다문화 리틀야구단’ 창단
입력 2012.04.19 (09:55) 연합뉴스
다문화가정 어린이들로 구성된 야구단이 경기도 고양을 연고로 출범한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3일 고양시 국가대표 야구 훈련장에서 '고양 허구연 무지개 리틀야구단' 창단식이 열린다고 19일 밝혔다.



이 야구단은 초등학생인 다문화가정과 문화소외계층 자녀 20여 명으로 구성된다.



단장은 허구연 KBO 야구발전실행위원장이 맡고, 지휘봉은 박용진 전 LG 트윈스 2군 감독이 잡는다.



최성 고양시장과 김성근 고양 원더스 감독은 고문으로 참여한다.



코치진에는 김용달, 임호균, 손혁, 전준호 등 전직 프로야구 선수와 코치가 자원봉사자로 합류해 야구 꿈나무들을 키운다.



리틀 야구단은 올 5월부터 10월까지 매월 2, 4주 토요일에 고양시 킨텍스 야구장에서 훈련할 예정이다.



KBO는 앞으로 다문화 야구단 창단이 한층 활성화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 허구연, ‘다문화 리틀야구단’ 창단
    • 입력 2012-04-19 09:55:23
    연합뉴스
다문화가정 어린이들로 구성된 야구단이 경기도 고양을 연고로 출범한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3일 고양시 국가대표 야구 훈련장에서 '고양 허구연 무지개 리틀야구단' 창단식이 열린다고 19일 밝혔다.



이 야구단은 초등학생인 다문화가정과 문화소외계층 자녀 20여 명으로 구성된다.



단장은 허구연 KBO 야구발전실행위원장이 맡고, 지휘봉은 박용진 전 LG 트윈스 2군 감독이 잡는다.



최성 고양시장과 김성근 고양 원더스 감독은 고문으로 참여한다.



코치진에는 김용달, 임호균, 손혁, 전준호 등 전직 프로야구 선수와 코치가 자원봉사자로 합류해 야구 꿈나무들을 키운다.



리틀 야구단은 올 5월부터 10월까지 매월 2, 4주 토요일에 고양시 킨텍스 야구장에서 훈련할 예정이다.



KBO는 앞으로 다문화 야구단 창단이 한층 활성화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