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프간 탈레반, 미군 ‘시신 희롱’ 보복 다짐
입력 2012.04.19 (18:54) 국제
아프가니스탄 탈레반은 오늘 성명을 통해 아프간 주둔 미군의 `시신 희롱 사진' 사건을 비인간적인 행위라고 비난하고 보복을 다짐했습니다.

탈레반은 "미국인 침략군과 그들의 무지몽매한 노예들이 저지른 잔인하고도 비인간적인 행위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습니다.

탈레반 성명은 또 "미국인 침략자들이 그들의 아프간 노예들에게 가르치는 것이 바로 그런 행위"라면서 죽은 요원들에 대한 복수를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아프간 탈레반, 미군 ‘시신 희롱’ 보복 다짐
    • 입력 2012-04-19 18:54:36
    국제
아프가니스탄 탈레반은 오늘 성명을 통해 아프간 주둔 미군의 `시신 희롱 사진' 사건을 비인간적인 행위라고 비난하고 보복을 다짐했습니다.

탈레반은 "미국인 침략군과 그들의 무지몽매한 노예들이 저지른 잔인하고도 비인간적인 행위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습니다.

탈레반 성명은 또 "미국인 침략자들이 그들의 아프간 노예들에게 가르치는 것이 바로 그런 행위"라면서 죽은 요원들에 대한 복수를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