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상원 위원장 “이란 무인기 복제는 ‘허풍’”
입력 2012.04.23 (06:01) 수정 2012.04.23 (16:16) 국제
미국 상원 국토안전위원장인 조 리버먼 의원은 오늘 이란의 미군 무인정찰기 복제 주장에 대해 "회의적인 시각을 갖고 있으며, 경제 제재로 수세에 몰린 이란의 허풍(bluster)으로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리버먼 위원장은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이란이 현 시점에서 무인정찰기를 복제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이 같이 강조했습니다.

리버먼 위원장은 그러나 "미국 정부로부터 아직 브리핑을 받지 못했고, 이란의 발표로 처음 알게 됐다"면서, 미국 무인정찰기가 이란에 떨어졌다는 것은 분명 좋은 일은 아니라고 지적했습니다.
  • 美 상원 위원장 “이란 무인기 복제는 ‘허풍’”
    • 입력 2012-04-23 06:01:39
    • 수정2012-04-23 16:16:16
    국제
미국 상원 국토안전위원장인 조 리버먼 의원은 오늘 이란의 미군 무인정찰기 복제 주장에 대해 "회의적인 시각을 갖고 있으며, 경제 제재로 수세에 몰린 이란의 허풍(bluster)으로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리버먼 위원장은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이란이 현 시점에서 무인정찰기를 복제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이 같이 강조했습니다.

리버먼 위원장은 그러나 "미국 정부로부터 아직 브리핑을 받지 못했고, 이란의 발표로 처음 알게 됐다"면서, 미국 무인정찰기가 이란에 떨어졌다는 것은 분명 좋은 일은 아니라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