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호주 하원 의장, ‘성 추문 논란’ 사퇴
입력 2012.04.23 (11:44) 수정 2012.04.23 (16:16) 국제
호주 하원 의장이 의장실 직원을 성 희롱한 혐의로 피소되자 의장직에서 사퇴했습니다.

올해 62살인 피터 슬리퍼 하원 의장은 동성애자인 의장실의 남성 직원이 성 희롱을 당했다며 자신을 고소하자, 혐의를 부인하면서도 조사 기간에 의장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습니다.

성 추문 논란이 불거지자, 야당은 슬리퍼 의장에게 사퇴를 촉구하며, 사퇴하지 않을 경우 불신임 결의안을 내겠다고 경고한 바 있습니다.
  • 호주 하원 의장, ‘성 추문 논란’ 사퇴
    • 입력 2012-04-23 11:44:04
    • 수정2012-04-23 16:16:15
    국제
호주 하원 의장이 의장실 직원을 성 희롱한 혐의로 피소되자 의장직에서 사퇴했습니다.

올해 62살인 피터 슬리퍼 하원 의장은 동성애자인 의장실의 남성 직원이 성 희롱을 당했다며 자신을 고소하자, 혐의를 부인하면서도 조사 기간에 의장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습니다.

성 추문 논란이 불거지자, 야당은 슬리퍼 의장에게 사퇴를 촉구하며, 사퇴하지 않을 경우 불신임 결의안을 내겠다고 경고한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