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흑인 소년 살해 용의자 보석 석방
입력 2012.04.23 (15:23) 국제
지난 2월 17살의 흑인 소년 트레이번 마틴을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조지 짐머만이 보석금 15만 달러를 내고 풀려났습니다.

짐머만은 2급 살인죄로 기소돼 재판을 기다리고 있으며 어제 자정 쯤 세미놀 카운티 교도소를 떠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짐머만은 지난 2월 26일 플로리다주 올랜도 부근의 한 편의점에 들른 뒤 귀가하던 마틴을 사살했으나 정당방위였다고 주장했습니다.

짐머만은 이 마을의 자경단장이었고 마틴은 비무장 상태였습니다.
  • 美 흑인 소년 살해 용의자 보석 석방
    • 입력 2012-04-23 15:23:29
    국제
지난 2월 17살의 흑인 소년 트레이번 마틴을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조지 짐머만이 보석금 15만 달러를 내고 풀려났습니다.

짐머만은 2급 살인죄로 기소돼 재판을 기다리고 있으며 어제 자정 쯤 세미놀 카운티 교도소를 떠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짐머만은 지난 2월 26일 플로리다주 올랜도 부근의 한 편의점에 들른 뒤 귀가하던 마틴을 사살했으나 정당방위였다고 주장했습니다.

짐머만은 이 마을의 자경단장이었고 마틴은 비무장 상태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